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웹케시, 2019년 귀속 연말정산 프로그램 설명회 성료

프로그램 설명회 전국 rERP(연구행정통합시스템) 담당자 50여명 참석
2019년 귀속 연말정산 주요 변경사항 및 2020년 주요 개정 세법 설명
연구행정통합시스템 활용한 연말정산 신고 방법, 지급명세서 신고 관련 교육 진행해

2020-01-29 09:30 출처: 웹케시 (코스피 053580)

웹케시가 진행한 2019년 귀속 연말정산 프로그램 설명회에서 참석자들이 교육을 듣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1월 29일 -- 웹케시(대표 강원주)는 9일 rERP(연구행정통합시스템) 이용 고객들을 대상으로 2019년 귀속 연말정산 프로그램 설명회를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설명회는 2019년 귀속 연말정산 주요 변경사항과 새해부터 개정되는 세법 내용을 교육하는 취지로 마련됐다. 그 외 국세청 간소화 PDF 불러오기 적용 방법, 지급명세서 신고 관련 내용 등의 교육도 이루어졌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업무 특성상 검토해야 할 부분이 많은 인사담당자를 위한 연말정산 및 지급 명세서 신고 과정과 회계담당자를 위한 결산 처리를 상세히 교육하는 시간이 마련돼 설명회에 참석한 연구행정통합시스템 사용자들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었다.

설명회에 참석한 경남대학교 산학협력단 소속 김정훈 팀장은 “매년 변경되는 연말정산 내용 설명과 시스템을 통한 연말정산 처리방법, 회계 결산 교육이 진행돼 많은 도움이 됐다”며 “이러한 설명회를 개최해준 웹케시의 세심한 배려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웹케시 강원주 대표는 “매년 연구행정시스템을 통한 연말정산 신고 방법을 교육하고 있다”며 “해마다 개정되는 세법도 시스템에 적용해 실사용자들의 업무 편의 및 역량 제고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다음은 웹케시가 공개한 2019년 귀속 연말정산 주요 변경사항 및 2020년 적용 주요 개정 세법이다.

△ 2019년 귀속 연말정산 주요 변경사항
-직무발명보상금 비과세 한도 상향(연 300만원 → 500만원)
-생산직근로자 야간근로수당 비과세 월정급여 기준 상향(월 190만원 → 210만원)
-일용근로자 근로소득공제 인상(일 10만원 → 15만원)
-자녀세액공제 대상 변경(20세 이하 → 7세 이상의 자녀)
-기부금 세액공제 확대(1000만원 이하분 15%, 1000만원 초과분 30%) 및 공제 순서 변경
-납세조합 조합원 세액공제율 축소(10% → 5%)
-산후조리원 비용 의료비 세액공제 추가(출산 1회당 200만원)

△ 2020년 적용 주요 개정 세법
-근로소득 세액공제 2000만원 한도 신설
-50세 이상 연금계좌세액공제 한도 상향
-건강보험, 장기요양보험 요율 인상
-일용직지급명세서 제출기한 변경(분기 다음달 말일)
-근로소득간이지급명세서 제출방식(귀속 → 지급) 및 제출기한 변경(반기 다음달 말일)
-사업소득, 기타소득 소득구분 코드 추가

웹케시 개요

웹케시(대표 윤완수)는 IMF 이전 부산, 경남지역을 연고로 전자금융을 선도하던 동남은행 출신들이 설립한 핀테크 전문기업으로, 1999년 설립 이후 20년간 국내 최고 기술 및 전문인력을 바탕으로 비즈니스 SW 분야의 혁신을 이뤄 오고 있다. 웹케시는 설립 후 지금까지 다양한 혁신 기술과 서비스를 선보여 왔다. 2000년 편의점 ATM과 가상계좌서비스, 2001년 국내 최초 기업전용 인터넷뱅킹, 2004년에는 CMS(자금관리서비스) 등은 현재 보편화된 기업 금융서비스로 자리 잡았다. 그뿐만 아니라 업계 최초로 B2B 핀테크 연구센터를 설립해 사례조사, 비즈니스 상품 개발 및 확산, 금융기관 대상 핀테크 전략수립 컨설팅 등 분야 전반에 걸친 연구 및 컨설팅업무를 수행하며 B2B 핀테크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웹케시의 대표적인 서비스인 CMS의 경우 초대기업부터 공공기관, 대기업, 중소기업까지 특화되어 있으며, 기존에 마땅한 소프트웨어가 없던 소기업용 경리전문소프트웨어 ‘경리나라’를 출시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또한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중국과 캄보디아, 일본에 3개의 현지법인을 운영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